벌써 2017년도 첫번째달이 다 지나가다니. 춥다는 핑계로 밖에서 자전거도 많이 안탔는데. 분발하는 2월달을 준비해야겠다. 17년 목표인 7000마일을 타려면 일주일에 135마일씩 타야하는데 큰일이다. 1월달에 189 마일 밖에 못탔으니.

1월달에 일주일에 한번씩 꾸준히 수영을 했다는 것에 위안을 삼는다. 2천야드까지 한번에 갔다. 짝짝짝!

날은 좀 추웠지만 일요일 그룹 라이딩을 2번 한것도 좋다. 이제 시작이니까 열심히 해야 겠다.

즈위프트는 생각보다 많이 안탔다. 아무래도 자전거를 로라에 걸어두지 않으니까 자전거를 지하에서 올려서 로라에 거는게 귀찮아서 많이 안타게 된다. 겨울에는 걸어두면 좋은데... 내년에는 한번 봐야겠다.

자출은 1번밖에 못했는데 2월달 되면서 날이 따뜻해 지면 꾸준히 안전하게 해야겠다.

작년 1월달보다 100마일이나 더 못탔구나. 이런. 분발하는 2월달이 되어야겠다.

PS : 12월 결산때 태그가 '하루에 한시간 운동하기' 였는데... 16시간밖에 못했으니. 하루에 30분도 운동을 못했다. 뭔가 꾸준히 하기 위해서 열심히 노력해겠다.



Posted by 아침형라이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