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은 자전거, 달리기, 수영 분석이지만, 이번달 달리기와 수영은 1번씩 밖에 하질 않았다. 날씨가 좋으니 밖에서 자전거를 타면서 땀을 많이 흘렸다. 하루도 빠짐없이 운동을 하겠다고 생각했지만 역시 하루도 안빠지고 하는건 쉽지 않다. 휴식도 좀 필요하지.. 라고 생각하면서 나 스스로를 위로해 본다.


이번달은 총 705마일을 달렸다. 지난달의 667보다 38마일을 더 달렸다. 705마일은 월 최고기록인것 같다. 운동 시간도 43시간이 최고기록이 아닐까 한다. 후훗. 짝짝짝!


8월에 있을 미시간 투어를 준비해서 많이 연습했는데, 뿌듯하다. 역시 뭔가 목표가 있으면 조금 힘들고 귀찮더라도 꾸준히 할수 있는 동기가 생긴다. 8월달에도 열심히 운동하고 건강해야겠다.




Posted by 아침형라이더